walking books in '지휘부여 각성하라' notice

이태원 공간 해밀톤에서 열리는 '지휘부여 각성하라' 전시에 워킹매거진이 참여했습니다.
워킹북스 '○△□ : A Bridge Too Far'를 읽을 수 있는 작은 의자와 책상이 마련돼 있습니다. 
저 반대편에는 윤성호 감독의 영화가 돌아가고 있지요.






walking books #1 '○△□ : A Bridge Too Far' notice


워킹매거진의 단행본 시리즈인 워킹북스가 첫번째 책을 발간했습니다!





walking books : '○△□ : A Bridge Too Far'

* peview


○△□ 게임
○의 배치도 
△ journey 1/4 

너에게 나의 칼을 주었어 : 남화연 
△ journey 2/4 

그림자 머리 : 윤원화 
Naïve and Optimistic, 道具에 피와 사랑을 通하게 하자 : 잭슨 홍 
배경막과 문자, 그리고 지배에 대한 단상 : 김남시 
이 알맹이도 그자들이 빼먹었을까, 자화상 : 주재환 
하얀 포도, 하얀 유원지 : 최민화 
△ journey 3/4

새떼, 강가 : 이호인 
피가 마른다 : 고경태 
imaginary communication : 김영나 
시선, 감시, 요새화 : 이호선 
쑈쑈쑈;‘쑈는 계속되어야 한다’를 재활용하다 : Sasa[44] 
‘쑈쑈쑈;‘쑈는 계속 되어야 한다’를 재활용하다’: 김학선 
줄리엣 (Juliettttt) : 홍성민 
‘지휘부여 각성하라’라는 문장을 쓴 그에게 권하는 책 : 임경용 

△ journey 4/4 
□의 재구성 지금 잠이 옵니까? 
지휘부여 각성하라 

/132page, black&white





*현재 워킹매거진 홈페이지에 구입할 수 있습니다. 

*홍대 부근 유어마인드(your-mind.com)와 북소사이어티(mediabus.org/tbs/), 광화문 아트선재 1층 더 북스와 헌책방 가가린에서도 구입할 수 있습니다.




'지휘부여 각성하라' 전시


http://podopodo.net/hamilton/detail.asp?seq=24



1 2 3 4 5 6 7


official homepage

www.walking-magazine.com
office@walking-magazine.com